여러분들께서는 지금.
암살을 시도하다 들켜버린.
냥아치의 표정을 보고 계십니다.

#네남자이야기
#사지마세요
#입양하세요
#버리지마세요
#꽃으로도_때리지_마세요
#제발

 

사업자 정보 표시
ZOO Photo | 신동오 | 경기도 수원시 영통구 청명로21번길 20, 보은빌딩 522호 | 사업자 등록번호 : 784-18-00118 | TEL : 010-8979-9605 | Mail : bebop96@hanmail.net | 통신판매신고번호 : 면제호 |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

'집사일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네 남자 이야기 #45  (0) 2018.07.30
네 남자 이야기 #44  (0) 2018.07.29
네 남자 이야기 #43  (0) 2018.07.04
네 남자 이야기 #42  (0) 2018.06.28
네 남자 이야기 #41  (0) 2018.06.19
네 남자 이야기 #40  (0) 2018.06.17

+ Recent posts